검색

통합검색

기획특집배너

MTN 사이트 메뉴

New

MTN전문가방송로 이동

방송프로그램

프로그램 전체보기

  • 수급프로그램
  • 종영프로그램

    이동

α׷  02-2077-6221~2, ¶   02-2077-6375
MTN ǥ
MTN  ä  ȳ
24ð  ! 013-3366-8288 ٷΰ
재생
[미스터스몰캡] 이번 주 히든 스몰캡 '이엘피(063760), 대현(016090)' MTN편성표
프로그램 내용
미스터 스몰캡
영상제목 [미스터스몰캡] 이번 주 히든 스몰캡 '이엘피(063760), 대현(016090)'
방송시간
내용


"보고서 찾기 어려운 스몰캡, 개미들의 깜깜이 투자를 막아라!"

증권전문기자와 기업애널리스트가 파헤치는, 대형주보다 날래고 변화무쌍한 스몰캡 투자!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수익률만 보는 개인투자자들에게

숨어있는 종목의 가치와 주의해야 할 리스크를 분석해 알려드립니다.


(진행) 김성호 머니투데이방송 증권부 부장

(출연) 박양주 대신증권 연구원, 김남국 유안타증권 연구원





1. 이엘피 "중국이 끌고 OLED 호황이 밀어주고"



Q1. 오늘 첫 번째 히든 스몰캡으로 선택된 종목은 <이엘피>입니다. 좀 생소한 기업인 것이 사실인데, 먼저 어떤 기업인지부터 소개해주시죠.



Q2. <이엘피>, 왜 지금 주목해야 하는지?



Q3. 영업이익률이 상당히 높은 편입니다. 앞으로 이익률이 하락할 여지는 없습니까?



Q4. OLED 시장 성장 지속에 대한 우려도 높은 게 사실입니다. 지금은 OLED 시장이 좋지만, 내년에 시장 성장성이 꺾일 가능성은 없습니까?



> 박양주의 한 줄 평 "독점적인 지위를 즐기는 기업"

> 김남국의 한 줄 평 "작지만 강한 OLED 검사장비 기업"

> 김성호 증권부장의 한 줄 평 "오늘보다 내일이 더 기대되는 기업"





2. 대현 "실적 기대감에 자산가치도 부각"



Q1. 두 번째 히든 스타 종목으로 선택된 종목은 <대현>입니다. 먼저 왜 지금 이 기업을 주목해야 하는지 이유부터 듣겠습니다.



Q2. 그 많은 의류주 가운데 왜 지금 <대현>인가요?



Q3. <대현>은 내수 시장에서 오랜 역사를 가진 탄탄한 국내 여성의류 업체 입니다. 특히, 모조에스핀, 듀엘 등의 중국 진출에 따른 밸류에이션 프리미엄도 상당히 받았던 것으로 알고 있는데, 중국 사업 진행 상황은 별 탈 없이 진행되고 있습니까?



Q4. 2014년 이후 세월호, 메르스 등 내수 경기 부진에도 불구하고 <대현>이 견조한 실적을 보였다는 점은 긍정적으로 보입니다. 실제로 주가도 변동성은 있었지만 견조한 우상향 흐름을 보였는데요, 그러나 올해는 주가 흐름이 그다지 좋지 않습니다. 이유가 무엇인지요?


> 김남국의 한 줄 평 "화려함보다 꾸준함으로 흔들리지 않는 기업"

> 박양주의 한 줄 평 "안정적 내수에 중국을 더하다"

> 김성호 증권부장의 한 줄 평 "2% 부족한 아름다운 주식"







※ 이 코너는 월~금 오후 2시 방송되는

머니투데이방송 MTN의 본격 마감 방송 <마감전략 A+>에서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 프로그램 안내
  • 방송 다시보기
  • 시청자 댓글
  • 제작진 노트
프로그램 안내
다시보기
프로그램명 미스터 스몰캡
방송시간 [매주] 월 14:30 (마감전략 A+ 內)
제작 김문희
진행 김성호 증권부장

프로그램 내용

"보고서 찾기 어려운 스몰캡, 개미들의 깜깜이 투자를 막아라!"
증권전문기자와 기업애널리스트가 파헤치는, 대형주보다 날래고 변화무쌍한 스몰캡 투자!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수익률만 보는 개인투자자들에게
숨어있는 종목의 가치와 주의해야 할 리스크를 분석해 알려드립니다.

프로그램 구성

마감전략 A+ 1부 內 

(진행) 김성호 머니투데이방송 증권부 부장
(출연) 최종경 BNK투자증권 연구원, 박양주 대신증권 연구원, 김남구 유안타증권 연구원 

※ 이 코너는 월-금 오후 2시에 방송되는  
머니투데이방송 MTN의 본격 마감 방송 <마감전략 A+>에서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MTN즐기기

copyright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82, 5층 (여의도동) l대표이사ㆍ발행인 : 최남수l편집인 : 정미경l등록번호 : 서울 아01083
사업자등록번호 : 107-86-00057l등록일 : 2010-01-05l제호 : MTN(엠티엔)l발행일 : 2010-01-05l개인정보관리ㆍ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현복
대표전화 : 웹 02-2077-6200, 전문가방송 1899-1087, TV방송관련 02) 2077-6221~3, 온라인광고 02) 2077-6376l팩스 : 02) 2077-6300~6301

머니투데이방송 로고